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LOG main image
Not so Simple World (251)
이생각 저생각 (92)
이클립스 RCP (10)
Books (15)
잊기전에 회고 (7)
Better SW Development (83)
node.js (OctoberSkyJs) (32)
[뭘, 이런걸 다?] (12)
bảng giá máy tính xách tay
bảng giá máy tính xách tay
Beer Brewing Tutorials
Beer Brewing Tutorials
harga alat kesehatan spirometri
harga alat kesehatan spirometri
air max pas cher
air max pas cher
veste parajumpers
veste parajumpers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855,633 Visitors up to today!
Today 123 hit, Yesterday 262 hit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Recent Entries
2010.06.04 16:54
글 쓰는게 점점 더 무겁게 느껴져, 더더 못 쓰고 있는것 같습니다.
블로그에 개인적인 이야기는 잘 하는 편이 아닙니다만,
쉬어가는 의미로 근황 몇 자 적어봅니다.

----------------------------------------------------------

1. 안드로이드는 안드로메다
- 회사내에서 모바일 교육과정 개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당분간은 외부에서 강사를 초빙해서 개발자을 양성하게 될 겁니다. 물론 장기적으로는 내부에 교육과정을 만들게 되겠지만 말입니다. 현재 국내 IT 기업시장에서 안드로이드는 초 상종가입니다. 정확한 액수를 밝히긴 어렵지만, 안드로이드 강사 두 달 월급이 제 1년 연봉보다 많을 겁니다. 근래에 모바일쪽에 너무 지나치게 개발자가 몰리는 경향이 있어서 오히려 걱정될 정도입니다.

2. 테스트 주도 개발 책 발간 예정
- 그 동안 써왔던 '테스트 주도 개발' 책이 다음 주 부터 예약판매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책 제목은 "테스트 주도 개발 : 고품질 쾌속개발을 위한 TDD실천법과 도구" 입니다. 책 쓴다는게 어렵다고는 들었지만, 이 정도로 힘들줄은 몰랐습니다. 여튼 책에 대해서는 따로 소개를 드릴예정입니다만, 쉽고 빠르고 TDD를 익히고 적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했습니다. 어렵고 지루한 책은 저 조차도 별로 안좋아 하기 때문에, 그렇게 되지 않도록 준비했습니다.

3. 인력 브로커
- 주변사람들에게 책을 쓰거나 번역하는 일을 권하고 소개하는 일들을 해왔습니다. 그 결과 몇 몇 분들이 저작과 번역을 하게 되었습니다. 힘든만큼 보람도 큰 일이라 생각하기에 괜실히 혼자 뿌듯해 합니다. 앞으로는 출판사/번역가/기획자 등등을 연결해 줄 때 소개비라도 받아야 할까요? :)

4. 사내 엔지니어 모임, "열린세미나"
- 저희 회사는 SI회사입니다. 국내 SI기업들이 그렇듯이 능력있고, 열의있는 엔지니어들이 뜻을 펼치거나 서로 이야기를 나눌 자리조차 잘 없습니다. 2년전부터 "열린세미나"라는 이름으로 엔지니어모임을 해왔었습니다. 비공식 모임이었는데, 5월부터 공개적으로 전환하는 일을 진행중에 있습니다. 회사의 인정도 받고, 더 좋은 자리에서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지원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주말에 모여 사비로 간식먹고 '초청강사'님에게 돈모아 기념품 드리던 어려운 시절을 조 금은 벗어날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해 봅니다. ObjectClan.com 이었는데 최근 도메인 갱신을 안했더니 지금은 중지되어 있습니다만 곧 살릴 예정입니다. 임시 사이트는 http://doortts.com/oc 입니다.

5.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 학습 중
- 스칼라(Scala)라는 자바 JVM기반위의 언어에 대해 학습하고 있습니다. Functional 언어의 특징과 정적타입의 장점을 동시에 갖고 있는 묘한 녀석입니다. 시작하게 된 건 옆동네 친구(nephilim)덕분입니다. 자바와 루비, 파이선등등의 이미 유명한 언어들의 장점을 흡수하여 만들어 졌고, 일반 JVM위에서 돌아간다는 장점 덕분에 큰 거부감 없이 학습할 수 있습니다. (언어 자체의 난이도는 논외로 하고 말입니다) 게다가 일반JVM위에서 돌아가기 때문에 (당연하지만) 기존 자바 라이브러리들도 그대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협업에는 치명적이지만, 어쨌든 개인 프로그래밍에는 즐거움을 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이렇게라도 조금 글을 다시 쓰기 시작했으니, 점차 쓰는게 나아지리라 기대해 봅니다. 블로그에 글을 쓰는게 힘든 '일'이라고 느껴지면 여러가지로 좋지 않더라구요.

자! 그럼 이제 얼마남지 않은 봄기운을 즐겨보자구요!! 오늘도 날이 좋네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